1인 가구의 주거실태

3. 1인 가구의 주거실태

3.1 1인 가구의 특성

2010년 서울시 1인 가구는 85만 가구로 전체의 24.4%, 청년·고령가구, 저소득가구가 높은 비중

2010년 인구주택총조사에 따르면, 서울의 1인 가구는 85만 4천여 가구로 전체의 24.4%를 차지하고 있다. 서울시 총 가구수 대비 1인 가구 비율은 1990년 9.1%에서 2000년 16.3%, 2010년에는 24.4%로 지속적으로 증가하였다.

1인 가구는 1~4분위 저소득가구가 전체 가구의 79%로 가장 높고, 60대 고령가구가 41%, 20대 청년가구가 23%로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1인 가구의 50%가 무직, 학생, 주부 등 경제활동을 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활동을 하는 1인 가구는 사무직, 서비스직, 단순노무직 순으로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2012년 서울시 가구원수별 소득계층 분포를 나타낸 그래프 입니다.

출처 : 국토해양부, 주거실태조사, 2012.

 

2012년 서울시 가구원수별 연령대 분포를 나타낸 그래프 입니다.

출처 : 국토해양부, 주거실태조사, 2012.

 

2012년 서울시 가구원수별 직업 분표를 나타낸 그래프 입니다.

출처 : 국토해양부, 주거실태조사, 2012.

 

 

3.2 거주주택유형

1인 가구는 단독·다가구주택에 주로 거주하나, 점차 감소세

2012년 현재, 서울시 1인 가구는 단독·다가구주택에 거주하는 비율이 38%로 아파트(27%)보다 높다. 2006년에 비해 2012년에는 아파트 거주 비율이 21%에서 27%로 증가한 반면, 단독·다가구주택 거주 비율은 49%에서 38%로 감소하였다.

 

서울시 1인 가구 주택유형 분포 변화를 나타낸 그래프 입니다.

출처 : 국토해양부, 주거실태조사, 각 연도.

 


 

3.3 점유형태

대부분 임차가구, 2008년 이후 월세 비중은 크게 증가

서울시 1인 가구 중 월세 거주 비율이 64%로 가장 높고, 이어 전세 거주(17%)와 자가 거주(16%) 순으로 나타나, 1인 가구의 81%는 전·월세로 거주하는 것을 알 수 있다. 전세 거주 비율은 2008년 40%에서 2012년 17%로 23%p 급감하여, 2008년 이후 계속 감소하는 추세이다. 반면 월세 거주 비율은 2008년 이후 계속 증가하여, 2008년 44%에서 2012년 64%로 크게 증가하였다.

 

서울시 1인 가구 점유형태 변화를 나타낸 그래프 입니다.

출처 : 국토해양부, 주거실태조사, 각 연도.

 

 

3.4 거주지역

1인 가구는 대학과 직장 주변에 많이 거주

총 가구수 대비 1인 가구수는 관악구(청룡동, 대학동), 강남구(논현1동, 역삼1동), 마포구(서교동) 등에서 많다. 이는 1인 가구가 주로 통근·통학을 위해 대학가와 직장 주변에 많이 거주하기 때문으로 보인다.

 

2010년 서울시 1인 가구 거주지 분포를 나타낸 그래프 입니다.

출처 : 통계청, 인구주택총조사, 2010.

 


 

3.5 최저주거기준 미달 가구

1인 가구 중 최저주거기준 미달가구는 15%, 주택이외의 거처 비율이 11%로 높기 때문

2012년 현재, 서울시 1인 가구 중 가구원수별 면적 및 시설 기준에 미치지 못하는 최저주거기준 미달가구는 약 7만 3천여 가구로, 전체의 15.3%를 차지하고 있다. 이는 서울시 평균 9% 및 3인 이상 가구 7%에 비해 상당히 높은 수준이다. 또한 1인 가구 중 주택이외의 거처에 거주하는 비율은 11%로, 서울시 평균 4%에 비해 매우 높아 주거환경이 열악한 것으로 파악된다.

 

서울시 가구원수별 최저주거기준 미달가구 비율을 나타낸 그래프 입니다.

출처 : 국토해양부, 주거실태조사, 2012.

 

서울시 가구원수별 최저주거기준 미달가구를 나타낸 표입니다.

출처 : 국토해양부, 주거실태조사, 2012.

 

 

3.6 주거비 부담

연소득대비 주택가격(PIR)은 20.8배, 소득 대비 임대료 비율(RIR)은 31.1%로 주거비 부담 과중

2012년 기준, 1인 가구의 연소득 대비 주택가격(PIR)은 20.8배로 서울시 평균인 10.0배에 비해 매우 높은 수준이다. 소득 대비 임대료 비율(RIR) 또한 31.1%로 서울시 평균인 25.5%보다 높아 주거비 부담이 큰 것으로 파악된다. 2012년 현재, 서울시 1인 가구의 평균 전세보증금은 1억 513만원 이고, 월세는 1,105/31만 원이다. 2006년부터 2012년까지 1인 가구의 전세가는 연평균 12.8% 상승하였으며, 월세는 약 4%씩 상승한 것으로 나타나, 임대료 부담이 점점 증가함을 알 수 있다.

 

서울시 1인 가구 임대료 현황을 나타낸 표 입니다.

출처 : 국토해양부, 주거실태조사, 각 연도.

 

시기별 1인 가구 연소득 대비 주택가격(PIR)을 나타낸 그래프 입니다.

출처 : 국토해양부, 주거실태조사, 각 연도.

 

시기별 1인 가구 소득대비 임대료 비율(RIR)을 나타낸 그래프 입니다.

출처 : 국토해양부, 주거실태조사, 각 연도.

 

  • DATA.GO.KR 공공데이터포털
  • 서울특별시 서울 열린 데이터 광장
  • KOSIS 국가통계포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