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역사

수도권은 한반도의 중앙에 자리하고 있으며, 구석기시대부터 부족국가가 형성되었던 지역이다. 수도권지역은 고려 제 8대 현종왕 때 개성 및 부근 13현을 중앙의 직할로 하면서 현재와 같은 경기란 이름을 얻게 되었으며 공양왕 때 도(道)단위의 지방조직으로 변모하였다. 이후 관할구역의 조정을 거쳐 조선 제3대 태종왕 때 전국 8도제를 실시하면서 대체로 현재의 수도권 경계와 일치하게 되었다. 1945년 연천군대부분과 경기도 일부지역이 38선 이북에, 황해도 일부지역이 38선 이남에 소재한 상태에서 해방이 되었다. 1946년 경성부가 서울특별시로 승격되어 경기도로부터 분리되고, 그 이후 1963년 경기도의 일부지역이 서울특별시로 행정구역이 개편되었으며, 1981년 인천시가 인천직할시로 승격·분리되었다. 수도권은 인구집중에 따라 시로 승격하는 곳이 늘어나면서 2005년 현재 경기도 관내에 27개의 시와 4개의 군이 있다.
 

HISTORY

The metropolitan area lies at the heart of the Korean Peninsula, and the tribal nation had existed in the area since the Paleolithic Age. The metropolitan area was named ‘Gyeonggi-do’ when King Hyonjong, the 8th king of Goryeo, put Gaesung and neighboring 13 ‘hyon’s under the direct control of the central government. During the reign of King Gongyang, the area was transformed into a regional district of ‘do’. As King Taejong, the 3rd king of Joseon Dynasty, implemented the system of dividing the nation into 8 ‘do’s(provinces), the metropolitan area came to have the boundary similar to that of the current area. The Korean peninsula was liberated form the Japanese colonial rule when the most areas of Yeoncheon-gun and some parts of Gyeonggido are located in the North of the 38th Parallel, and some parts of Hwanghae-do in the South. Kyongseong-bu was promoted to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and separated from Gyeonggi-do. Some parts of Gyeonggi-do were incorporated into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in 1963, and Incheon was separated from Gyeonggi-do and promoted to Incheon Metropolitan City. Many gun(s) of Gyeonggi-do were promoted to cities after massive inflow of population to the metropolitan area, and there are 27 cities and 4 gun(s) under the jurisdiction of Gyeonggi-do as of 2005.
 

2005년 행정구역을 보여주는 지도입니다.

출처 : 서울특별시, 서울통계연보, 2006

        경기도, 경기통계연보, 2006

        인천광역시, 인천통계연보, 2006

        서울시정개발연구원 내부자료

  • DATA.GO.KR 공공데이터포털
  • 서울특별시 서울 열린 데이터 광장
  • KOSIS 국가통계포털